기사제보 및 독자의견
후원안내 정기구독 미디어워치샵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뉴탐사 보도 파급효과? 촛불진영에서도 JTBC‧손석희 겨냥 ‘태블릿 조작’ 정면 비판 나와

“국과수 감정결과 왜곡한 JTBC, 손석희 ... 처벌받아야 할 여론조작”, 친민주당 성향으로 잘 알려진 송명훈 작가가 공개적으로 JTBC‧손석희 비판

진보좌파 진영에서도 ‘최순실 태블릿’ 조작 사건과 관련해 JTBC 방송사와 손석희 전 앵커의 책임 문제를 정식으로 거론하는 발언이 나오기 시작했다.



친민주당 성향의 유명 작가인 송명훈 씨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송작가TV’는 22일 ‘뉴탐사-한동훈의 아킬레스건이 될 태블릿! 당선 무효각! 수사할 땐 최순실 꺼! 돌려달라하니 이젠 장시호 꺼라 안 줌? 장시호는 미국행 JTBC는 폐지각!’이라는 제하 방송을 통해 전날 방영된 뉴탐사 보도를 인용, ‘최순실 태블릿’ 특종 방송과 관련 JTBC와 손 전 앵커를 비판하는 논평을 내놨다. 


이날 송명훈 작가는 패널로 나온 문희정 국제정치평론가와 함께 전날 뉴탐사가 방송한 태블릿 조작 사건 문제를 길게 다뤘다. 문희정 국제정치평론가는 “손석희 사장님 우리한테 왜 그랬는가?”라며 “우리한테 그럴 수 있는가”라고 성토했다. 이에 송 작가는 “(뉴탐사 방송의) 가장 큰 맥락이 JTBC와 손석희의 정말 뻔뻔한 거짓말”이라고 문 평론가의 말을 받았다.


이어 송 작가는 “사실상 처벌받아야할 정도로 굉장히 큰 여론조작”이라며 “(태블릿이) 검찰 손에 들어가고 난 이후 여러 가지 수정됐다는 부분을 국과수가 확인해줬는데, (JTBC는) 정반대로 대국민들에게 사기를 친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고의성은 둘째 치더라도 이런 방식으로 거짓 증거를 내고 거짓 발표를 해서 이걸로 여론을 호도시킨 JTBC, 손석희는 무한대의 책임을 져야 한다”며 “JTBC가 채널을 내려야 되는 사안까지 갈 수 있는 게 여기에(태블릿 조작 문제에) 있다”고 주장했다.





관련기사 : 


정민영 변호사, 뉴탐사 태블릿 조작 문제 취재에 전화 끊고 카톡 수신도 거부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