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의견
후원안내 정기구독 미디어워치샵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이동형 “한동훈, 당신 집 앞에서 태블릿 조작 시위하는 변희재 왜 안잡아가나”

김용민 “태블릿 조작설에 ‘괴담’ 운운한 한동훈, 괴담인지 아닌지 나와서 토론해야”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태블릿 증거조작 문제로 “저질 허위 괴담”이라는 반응을 내놓은 가운데, 이동형 정치평론가가 “한동훈 당신 말대로라면 변희재 씨는 괴담 유포자인데 왜 안 잡아가냐”고 한 장관을 비판했다.

지난 21일 이동형 평론가는 김용민 평화나무 이사장, 최진봉 성공회대 교수 등과 함께 자신이 운영하는 ‘이동형TV’에 출연해 대담을 나누며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한동훈 장관의 태블릿 증거조작 가담 문제와 관련 이같이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용민 이사장은 “송영길 대표가 변희재 대표고문이 줄기차게 주장하고 있는, ‘주장’이 아니라 내가 보기엔 ‘사실’인데, 그 태블릿 조작 건을 방송에서 언급하자 한동훈이 괴담 운운했다”며 “괴담인지 아닌지 나와서 토론 한번 하자는데 어떻게 그게 괴담일수 있나”고 평했다.

이에 이동형 평론가는 “근데 희한한건 변희재 씨는 한동훈 집 앞에서 시위를 하더라”라며 “(한동훈 장관) 자신의 말대로라면 변희재 씨는 괴담 유포자인데 왜 안 잡아가냐”고 맞장구를 쳤다.

그러자 김 이사장도 “현재 변희재 씨는 만기 출소한 게 아니라 보석으로 나온건데, 보석조건이 태블릿 관련해서 허위사실 얘기하면 (보석이) 취소다”라며 “지금 이게 허위사실이라면 바로 (감옥에) 집어넣어야 하지 않냐”고 다시 맞장구를 쳤다.

한편,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1일 오전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한동훈 장관이 태블릿PC 증거 조작 의혹으로 변희재 씨가 (한 장관의) 집 앞에까지 가서 데모를 해도 아무 대응을 안하고 있다”고 지적했던 바 있다.

이에 한동훈 장관은 “더불어민주당 대표까지 지내신 분이 기성언론이나 야당에서조차 거들떠도 안보는 저질 허위 괴담에 직접 가담하는 것을 안타깝게 생각한다“는 반응을 내놨다.




관련기사 :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