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기타


배너

"무사귀환 위해 최선 다할 것"



(서울=연합뉴스) 이우탁 조준형 기자 = 조희용 외교통상부 대변인은 22일 아프가니스탄 한국인 피랍사태와 관련, "곧 현지 상황이 구체화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조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현재 무장단체측과 몇몇 경로로 현재 접촉이 이뤄지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정부가 파견한 외교부 조중표 제1차관이 현지에 도착해 아프가니스탄 외교장관 등 현지 정부 당국과 접촉을 개시할 예정"이라며 "피랍 한국인들이 무사귀환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송민순 외교부 장관은 이날 정오께 반기문 유엔사무총장과 전화협의를 갖고 유엔 차원의 협조를 요청했고 이에 대해 반 총장은 가능한 모든 협조 제공하겠다고 말했다고 조 대변인은 전했다.

조 대변인은 "송 장관은 여타 우방국과 관련국의 외무장관들과 지속적으로 협의를 할 것이며 관련국에 필요한 조치를 요청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jhcho@yna.co.kr

(끝)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