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의견
후원안내 정기구독 미디어워치샵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변희재 “민주당 지지층 尹 꼴도 보기 싫어해”… 김남국 “국민은 통합 원한다”

투쟁이냐 통합이냐… 변희재 “김건희 특검법 발의해야” vs 김남국 “싸우지 말고 민생 챙겨야”

보수 진영의 강성파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고문과 진보 진영의 강성파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보수로 인식되는 윤석열 정권과 관련 다소 뜻밖으로 여겨지는 입장차를 드러내 화제다. 변 고문이 민주당에 ‘투쟁’을 촉구한 반면, 김 의원은 ‘통합’을 강조했다.

6일, ㈜팟빵 방송 ‘매불쇼-수요난장판’에 출연한 변 고문과 김 의원은 민주당이 취해야할 윤석열 정권에 대한 대응 방식과 관련해 시각차를 보이며 설전을 펼쳤다. 변 고문은 “민주당 지지층 다수는 윤석열을 꼴도 보기 싫어한다”며 민주당에 특검 발의 등을 주문하며 윤 정권을 강력히 견제할 것을 조언했다. 이에 김 의원은 “많은 국민들이 통합을 원한다”고 맞서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변 고문은 민주당이 김건희 여사의 허위 이력 의혹과 주가 조작 의혹에 대해 특검법을 발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김 의원은 “특검 발의가 갖는 정치적 파장이 있다”며 한발 물러서는 모습을 보였다.

김 의원은 “국민들이 갈라져서 감정적으로 대립하고 있기 때문에 정치권이 나서서 국민들을 통합으로 이끌어야 하는 게 시대적 소명이라고 생각한다”며 “국민들은 정치권이 싸우지 말고 민생을 먼저 챙기라고 얘기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윤 대통령을 강력히 성토해 온 변희재 고문은 투쟁력이 약화된 민주당 측에 안타까움을 표하는 모습이었다. 그는 “민생은 정부 여당 몫”이라며 “야당 측에선 민생을 챙기라는 요구보단 '윤석열을 끌어내려라'라는 얘기가 많이 나온다”며 김 의원의 주장에 맞불을 놨다. 

이같은 변 고문의 강성 발언에 최욱 진행자는 “김남국 의원은 오늘 방송이 나가면 민주당 지지자들한테 ‘김 의원이 너무 약해졌다’고 욕을 많이 먹을거 같다”고 너스레를 떨어 주변을 폭소케 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