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변희재 “안정권 사기발언 정정하라” 펜앤드마이크에 내용증명 발송

청춘콘서트서 한 거짓말 낱낱이 파헤치며 정정 요청

변희재 본지 대표고문이 23일 펜앤드마이크 천영식 대표이사에게 유튜버 안정권의 사기발언을 정정해달라는 내용증명을 발송했다. 


안 씨는 과거 펜앤드마이크 ‘청춘콘서트’에 출연해 자신의 학력과 연봉을 포함한 다수의 경력을 속인 바 있다. 특히 안 씨는 자신이 해운회사 재직시절 3억 원의 연봉을 받았다고 밝혔지만 22일 변 고문이 안 씨와의 민사재판에서 사실조회 회신을 통해 안 씨의 해운회사 재직시절 연봉이 수천여만 원에 불과하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변 고문은 내용증명에서 “귀사의 전 대표 정규재 현 개혁자유연합당 부산시장 후보는 본인은 물론 안정권의 사기 피해자들로부터 여러 차례 정정 요청을 받고도 오히려 “서울대 나온 사람들이 왜 남의 학력을 갖고 괴롭히느냐”, “안정권이 학력 경력 사기쳐서 얻은 게 뭐가 있냐”라며 상식 밖의 태도를 보여 피해가 더 크게 확산되었다”고 안 씨의 사기를 옹호했던 정규재 전 펜앤드마이크 대표를 비판했다.

이어 “안정권은 방송 때마다 자신을 지지해준 정규재 전 대표에 고마움을 표시하며 정당하게 학력, 경력 의혹을 제기해온 사람을 무차별 음해, 욕설을 퍼부으며 심지어 고소장까지 제출하기에 이르렀다”며 “ 펜앤드마이크와 정규재 전 대표가 이런 식으로 안정권 비호를 지속한다면 본인은 안정권 피해자 모임과 상의, 펜앤드마이크와 정규재 전 대표도 안정권의 사기 공범으로 소송을 할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변 고문은 안 씨가 펜앤드마이크 ‘청춘콘서트’에서 한 거짓말 9가지를 지적하며 “귀사(펜앤드마이크)에서 개최한 2018년 12월 10일, 청춘콘서트 제 3회에 출연한 유투버 안정권이 그 자리에서 떠든 학력, 경력은 물론 그의 인생 전체가 모두 가짜와 사기로 드러났으니 안정권이 떠든 모든 거짓에 대해 정정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