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포린미디어워치 (해외언론)

전체기사 보기

[겟칸하나다] 친중좌익 바이든 정권을 ‘신체검사’한다!

※ 본 칼럼은 일본의 유력 시사잡지 ‘겟칸하나다(月刊Hanada)’의 2021년 2월호에 게재된 시마다 요이치(島田洋一) 후쿠이(福井)현립대 교수의 ‘친중좌익 바이든 정권을 ‘신체검사’한다!(バイデン政権を「身体検査」する!)’를 ‘겟칸하나다’ 측의 허락을 얻어 완역게재한 것입니다. (번역 : 황철수) 친중좌익 바이든 정권을 ‘신체검사’한다!(バイデン政権を「身体検査」する!) [필자소개] 시마다 요이치(島田洋一)는 후쿠이(福井)현립대 교수이자 국가기본문제연구소 평의원·기획위원, 납치피해자를 구출하는 전국협의회(拉致被害者を救う会全国協議会) 부회장이다. 1957년 오사카에 출생했다. 교토대 대학원 법학 연구과 정치학 전공 박사과정을 수료했으며, 저서로 ‘미국·북조선 항쟁사(アメリカ・北朝鮮抗争史)’ 등 다수가 있다. 세계에서 가장 경계해야 할 좌익 카멀라 해리스(世界で最も警戒すべき左翼カマラ・ハリス) ‘인사는 정책’이라는 말이 영어에도 있다(Personnel is policy). 그리고 인사의 요체는 물론 적재적소(適材適所)이다. 선거 목적의 다양성 어필이나 당내 화합을 우선하고 그래서 능력이나 적성이 떨어지는데도 여성을 몇%, 흑인이나 히스패닉을 몇 %, 극좌를 몇 %

[겟칸하나다] 친중좌익 바이든, 일본은 최악의 사태도 대비해야

※ 본 칼럼은 일본의 유력 시사잡지 ‘겟칸하나다(月刊Hanada)’의 2021년 1월호에 게재된 시마다 요이치(島田洋一) 후쿠이(福井)현립대 교수의 ‘친중좌익 바이든, 일본은 최악의 사태도 대비해야(バイデン大統領で日本は最悪事態も)’를 ‘겟칸하나다’ 측의 허락을 얻어 완역게재한 것입니다. (번역 : 황철수) 친중좌익 바이든, 일본은 최악의 사태도 대비해야(バイデン大統領で日本は最悪事態も) [필자소개] 시마다 요이치(島田洋一)는 후쿠이(福井)현립대 교수이자 국가기본문제연구소 평의원·기획위원, 납치피해자를 구출하는 전국협의회(拉致被害者を救う会全国協議会) 부회장이다. 1957년 오사카에 출생했다. 교토대 대학원 법학 연구과 정치학 전공 박사과정을 수료했으며, 저서로 ‘미국·북조선 항쟁사(アメリカ・北朝鮮抗争史)’ 등 다수가 있다. 레이건 미국 대통령 “바이든은 단순히 선동가일 뿐이다”(レーガン米大統領「バイデンは純粋なデマゴーグだ」) 이하는 2021년 1월 20일 이후에 민주당 바이든 정권이 탄생하면 그 대외정책이 과연 어떻게 전개될는지 또 그 속에서 일본은 어떠한 정책을 취할 것인지를 주제로 문제점을 정리하고자 한다. 우선, 조 바이든은 과연 어떤 인물인가. 과거 소련

뉴스위크 “트럼프, 미군을 위험에 빠뜨리지 않으면서도 중동 평화 달성”

미국서 부정개표 논란이 한창인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취임 후 이스라엘과 아랍 국가들 간의 평화협정을 적극 중재하면서 테러지원국인 이란을 고립시키고 중동의 평화를 달성한 점이 재평가를 받고 있다. 미국의 시사주간지인 뉴스위크(Newsweek)는 16일(현지시각) 중동문제 전문가인 칼럼니스트 캐롤라인 글릭(Caroline Glick)이 기고한 칼럼 ‘트럼프가 남긴 평화의 유산(Trump's Legacy of Peace)'을 게재했다. 칼럼은 “지난 72년 동안 미국 대통령들은 이스라엘과 아랍 세계 사이의 평화를 이루기 위해 노력했지만 대부분 실패했다”며 “트럼프는 불과 4개월간의 시간 동안 이스라엘과 아랍 국가 사이의 평화협정을 4건이나 성사시켰는데, 이는 그의 전임자들이 한 것을 합친 것보다도 두 배나 많은 것”이라고 지적했다. 칼럼은 “전직 대통령들은 중동 평화협정에 실패했을 뿐 아니라, 그것이 불가능하다는 주장을 해 왔다”며 오바마 정부의 국무장관이었던 존 케리가 “이스라엘과 아랍세계 간의 개별적인 평화는 불가능하다”고 주장했던 사실을 꼬집었다. 칼럼은 “트루먼 정부 시절부터 특정한 이데올로기적 신념이 아랍과 이스라엘 분쟁에 대한 미국의 정책을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