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미디어워치 호남본부 (객원코너)


배너

[속보]유준상 대한요트협회장, 인준 거부한 대한체육회 상대 항소심 '승소'

2일 서울고법 "대한체육회 항소를 기각한다" 판결

유준상 대한요트협회장이 회장 인준을 거부한 대한체육회를 상대로 한 소송에서  또다시 승소했다.


서울고등법원 민사 9부는 2일 오전 10시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가 항소한 인준불가효력정지 본안 소송사건에서 원고 대한체육회의 청구를 기각한다고 판결했다.


앞서 유 회장은 지난 4월 대한체육회를 상대로 한 요트협회장지위 확인 가처분사건에서도 이미 승소결정을 받아낸 바 있어 승소가 예견됐다.


이로써 지난해 5월 17일 선거로 당선된 대한요트협회장 인준을 둘러싼 대한체육회와 유 회장간 지루한 법적공방은 유 회장의 완승으로 종결될 예정이다.


항소심에서 또다시 패한 대한체육회 역시 대법원에 상고할지를 놓고 고민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체육계 안팎에선 이번 기회에 질게 뻔한 소송을 무리하게 끌고간 체육회 내부 관계자들에 구상권 등 배상 책임과 더불어 논란이 된 체육단체장 인준제도를 폐지해야 한다는 여론이 일고 있다.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