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문재인도 탄핵감” 김학철, 조원진 애국당 대표 단식현장 방문

각계 주요 인사들 조원진 대표 단식 응원·격려 줄 이어

조원진 대한애국당 공동대표의 단식을 격려하기 위한 각계 주요 인사들의 방문이 줄을 잇고 있다.

19일, 충북도의회 김학철 의원은 이날 조원진 대한애국당 공동대표 단식 현장을 방문했다. 김 의원은 “물 난리에 도의원의 공무로 간 연수가 제명감이면, 북핵 위기 앞에 휴가 다닌 대통령은 탄핵감 아니냐” 발언으로 애국우파의 답답한 가슴을 시원하게 뚫어줬던 인사다.




이날로 단식 10일째를 맞은 조원진 공동대표는 휠체어에 앉아 마스크를 쓴 채 힘든 투쟁을 이어갔다.
 
그러던 중 조원진 공동대표 앞에 나타난 김학철 충북도의원은 조원진 공동대표가 탄 휠체어 앞에 무릎을 꿇고 앉아 손을 잡으며 격려와 응원의 말을 건넸다.
 
앞선 11일에도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현장에 방문해 단식에 참여한 인원들을 격려한 바 있다.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