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미디어워치 호남본부 (객원코너)


배너

(사)한일문화산업교류협회, 얼어붙은 한일관계 해빙역할 '주목'

BoB센터 방문 민간차원 협력 통해 한일문화산업협력관계 구축 논의


(사)한일문화산업교류협회(이하 협회)가 얼어붙은 한일관계를 민간차원에서 녹일 수 있는 촉매제 역할을 할지 관심이다.


2017년에 창립한 협회는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주의를 공유하는 한일양국의 문화증진과 산업발전을 목적으로 활동하고 있다.


최근에는 지소미아 종료선언으로 급속도로 냉각상태에 접어든 상황에서 일본의 현직 유력 정치인들의 한국방문을 이끌어냈다.


이들의 방한 일정중 주목할만한 일정은 보안리더 양성의 메카인 BoB센터다.


BOB센터는 산업부 산하 기관 한국정보기술연구원이 설립한 정보보안 인재를 선발해 전문적으로 교육하는 기관으로 북한의 대남도발을 위한 각종 해커활동에 맞서기 위해 만들어진 일종의 화이트해커 양성소다.


이날 방문단에는 임상빈 이사장을 비롯해 가와무라 다케오(중의원의원, 일한친선협회 중앙회 회장), 미야우치 히데키(중의원의원), 이시이 카즈미(일한친선협회 중앙회 이사장), 추루호 요스케(참의원의원), 미키 토오루(참의원의원). 지미 하나코(참의원의원) 등 14여명의 일본 측 인사가 함께 했다.


특히, 가와무라 다케오 의원은 前 문부대신과 前 관방장관을 역임한 중진급 의원으로 경직된 한일관계의 해법을 모색하기 위해 이날 행사 직후 이낙연 국무총리와 회동한 것으로 전해졌다.


가와무라 간사장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과 수출 규제 문제를 함께 해결을 위해 이 총리를 만났고 나흘간의 방한 일정을 마치고 3일 일본으로 돌아오자마자 아베 총리에게 방한 결과를 보고했다.


협회 임상빈 이사장은 이번 행사취지에 대해 "기존의 전통문화, 대중문화 등 문화교류뿐만 아니라 문화에 4차산업을 접목한 ‘문화·산업교류’가 요구되는 현 시점에 다양한 국제협력을 통해 교류의 양과 질을 높이는 것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센터를 방문한 협회 인사들을 맞이한 유준상 원장은 BoB 센터의 역사와 시설을 설명한 후,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카와무라 다케오 의원은 “BoB의 훌륭한 프로그램과 시설을 보면서 큰 놀라움과 감동을 느꼈고, 일본도 더욱 노력해야할 것 같다. 비록 양국관계가 어려움에 처했지만 정치적인 관계를 떠나서 문화산업교류는 지속적으로 이뤄져야 한다고 생각한다. 짧은 기간에 한국을 정보보안 강국으로 만든 유준상 원장님의 열정과 노력에 박수를 보낸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일본 IT와 IoT 담당 특명장관을 역임한 추루호 요스케 의원도 “BoB 센터를 보면서 느끼는 바가 많았다. BoB와 연계할 수 있는 조직을 만들어서 양국 간의 협력을 강화하겠다. 사이버 보안은 인종, 나라, 국경이 존재하지 않으며, 이번 방문으로 양국이 협력하여 좋은 방향으로 나아갔으면 한다. 어려운 시기에 한국을 방문해서 여러 가지 성과를 가지고 일본에 돌아가게 돼서 기쁘게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임상빈 이사장은 “유준상 원장님과의 인연은 20년이 넘었다. 탁월한 판단력과 추진력으로 여러 분야에서 많은 성과를 이룬 사실을 익히 알고 있었지만, 세계에서 인정받는 BoB 프로그램을 보면서 정말 대단하다는 것을 다시한번 느꼈다. 대한민국이 세계에서 1등을 할 수 있는 분야가 새롭게 생겼다는 것이 자랑스러우며 일본의 주요인사들에게 소개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유준상 원장은 “최근 일본의 수출규제와 한국의 지소미아 종료 방침에 양국의 상황이 좋지 않은데 어려운 상황에서도 방문해주신 의원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환영인사를 전하며, "국내 정보보안 분야가 취약하다는 것을 옆에 계신 임종인 교수님과 여러 전문가의 자문을 받고 2012년에 BoB 프로그램을 만들었다.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임직원과 멘토단, 교육생들이 한마음이 되어 좋은 성과를 이뤘다. 양국 간의 긴밀한 교류를 통해 정보보안의 기술이 한단계 업그레이드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TV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