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의 태블릿 조작은 포렌식 감정 결과 등으로 뒷받침” KBS도 변희재 반론 보도

KBS 포함 주요 언론들, 반론보도 수용 형식으로 태블릿 조작수사 문제 제기 당사자인 변희재 입장 연이어 소개

미디어워치 편집부 mediasilkhj@gmail.com 2023.11.22 15:50:32

KBS도 검찰의 대통령 탄핵용 태블릿 조작수사 문제와 관련해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이사의 입장을 담은 반론보도문을 게재했다.


KBS는 지난 6월 22일 ‘‘태블릿 PC’ 조작설 언급한 송영길…검찰 “터무니 없는 막말”‘ 제하 보도로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이사의 태블릿 조작수사 주장을 두고서 이원석 검찰총장 및 서울중앙지검 관계자의 발언을 인용해 “터무니없는 막말”, “억지 주장”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변희재 대표는 “허위 음모론을 펼치는 언론인으로 보도됐다”며 언론중재위원회에 정정보도를 신청했다. 이후 양측은 변희재 대표의 입장이 담긴 반론보도문을 원 기사 하단에 싣는 것으로 합의했다.

이번 반론보도문 게재를 통해 KBS는 “이원석 검찰총장과 서울중앙지검 관계자의 ‘최순실 태블릿PC’ 조작 문제에 대한 반박(‘국정농단 재판, 변희재의 명예훼손 형사사건 1심에서 검찰의 태블릿 조작은 없음이 확인됐다’는 내용)은, 법원의 판단 범위를 초과했거나 구체적인 소송 경과 및 내용이 전혀 반영되지 않은 허위 사실”이라는 변희재 대표의 재반박을 소개했다.

아울러 “국정농단 재판과 본인의 재판에서는 검찰에 의한 ‘최순실 태블릿PC’ 조작은 쟁점조차 아니어서 판단된 바도 없다. 검찰이 ‘최순실 태블릿PC’를 조작했다는 사실은 새롭게 밝혀진 (디지털) 포렌식 감정 결과와 증언 등으로 뒷받침되고 있다”는 변 대표의 입장도 그대로 소개했다. 




미디어워치 편집부 mediasilkhj@gmail.com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 미디어워치 & mediawatch.kr












































PC버전으로 보기

Copyrights 2006 All Rights Reserved | 대표전화 : 02-720-8828 | FAX : 02-720-8838 | 대표이메일 : mediasilkhj@gmail.com | 사업장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4길 36, 2층 | 등록·발행연월일 2013년 3월 27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08208 , 영등포, 라00483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2558 | 사업자등록번호((주)미디어실크에이치제이) : 101-86-45323 | 대표이사 : 변희재 | 발행인 : 변희재 | 편집인 : 황의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의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