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미디어워치TV


배너

박 대통령 출당 시킨 자한당 혁신위... 변희재 “인간 백정들”

“자유한국당 혁신위, 대선 패배 박근혜 대통령에 뒤집어 씌워. 인간의 탈을 쓰고 그럴 수 있나”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고문이 박근혜 대통령에 출당을 권고한 자유한국당 혁신위원회를 인간 백정들에 비유하며 강하게 비판했다.

 

변희재 대표고문은 13변희재의 시사폭격’ 208회를 통해 결국 류석춘 자유한국당 혁신위원장과 태극기 보수팔이들이 결국 박 대통령을 출당시켰다며 인간 백정들”과 다름 없다고 일갈했다.



변희재 대표는 박 대통령 출당에 앞장 선 류석춘, 여명, 이옥남은 역사에 오명이 남을 것이라고 한탄했다.

 

변 대표는 혁신위는 지난 총선 패배와 대선 패배를 박근혜 대통령에게 뒤집어 씌우는 식으로 탈당 논리를 세우고 있다아주 야비한 자들이다. 탄핵 때는 태극기 팔았으니까 탄핵에 대해서는 입장을 표명 못하고 총선 패배와 대선패배를 들먹이는 것이다라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대선 패배 책임을 묻는데 대선 후보로 나간 홍준표는 지금 당 대표로 떵떵거리고 있고 억울하게 탄핵 당한 박대통령에게 대선 패배를 뒤집어 씌워서 내쫓는다는 것은, 이건 인간 백정들이나 할 짓이다총선 패배도 박근혜 대통령에게 뒤집어 씌웠는데, 총선은 청와대가 아니라 당이 치른 것 아니냐고 목소리를 높였다.

 

변희재 대표고문은 자유한국당 혁신위가 탈당 권유 리스트(박근혜 대통령, 최경환 의원, 서청원 의원)에 윤상현 의원을 포함시키지 않은 것에 대해 윤상현은 홍준표에 바짝 붙어 김무성, 유승민과 손잡아야한다고 말하고, 윤상현 주위사람들의 페이스북에는 박 대통령을 악랄하게 칼질하는 모습이 있었다이러한 공로로 혁신위의 리스트에 빠진 것 아니냐고 지적했다.

 

변 대표는 박근혜 전 대통령이 전직 대통령으로서 받아야 할 최소한의 예우는 물론 자연인으로서 인권침해 없이 공정하게 재판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는 혁신안의 내용에 대해 혁신위 자신들이 대통령을 쫓아내면서 다른 국민들에게 대통령 모셔라라고 요구하는 것은 사람의 탈을 쓰고는 할 수 없는 말이라고 한숨을 내뱉었다.

 

변희재 대표고문은 혁신위는 박 대통령이 잘못했으니까 쫓아냈다. 이제 박근혜 없는 자유한국당을 지지해 달라라고 하는 것이 이치에 맞는 일이 아닌가라고 반문하며, “자유한국당에 관심도 없는 사람들에게 이제 당신들이 박대통령을 모셔라라고 하는 것은 논리적으로 맞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어 박근혜 대통령을 쫓아내는 자들이, 탄핵에 찬성했을지도 모르는 국민들에게 박 대통령을 예우하라고 요구하는 것은 앞뒤가 맞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변 대표는 이제야 누가 제일 나쁜놈들인지 드러나는 것이라며 태극기 팔면서 박 대통령 뒤에 칼을 꽂는 자들이 제일 질 나쁜 사람들이고 그 다음으로 나쁜 사람은 홍준표, 그 다음은 유승민·김무성 순이다고 평가했다.

 

변희재 대표고문은 홍준표 대표가 혁신안의 집행 여부를 1017일 박 전 대통령 1심 판결을 전후해 논의할 것이라고 밝힌 것에 대해선 한 달 정도 탄핵 반대 세력의 눈치를 보겠다는 속셈이라고 평가하며 박 대통령을 정말 출당시키려 했으면 오늘 출당시키고 바로 내일 최고위 열어서 일처리를 끝내버렸을 것이라고 말했다.

 

변 대표는 홍준표는 박 대통령을 출당시킬 용기가 없는 것이라며 홍준표가 겁이 많다. 문재인씨한테도 겁먹고 박 대통령한테도 겁먹은 것이라고 일침을 놨다.

 

변 대표는 “1017일이 되면 구속을 연장 여부를 두고 탄핵 반대세력과 찬성세력의 싸움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되는데, 이때 아마 박 대통령을 석방시키라는 요구가 굉장히 클 것으로 예상된다문재인씨가 완전히 망가지고 있기 때문에 박 대통령을 다시 구속시키긴 정말 어려울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박 대통령이 삼성동으로 귀화 할 때 수십만 명 모이지 않겠냐류석춘은 박 대통령 출당에 실패하는 순간 집으로 가게 될 것이며 여의도에 다신 못 들어올 것이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마지막으로 변희재 대표고문은 박 대통령이 1017일 전후로 풀려날 것이라 생각한다. 석방될 수 있고 명예회복도 될 수 있을 것이라며 탄핵 반대세력이 열심히 뛰어야 한다고 주문했다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